비가 오네요

2010/07/17 21:14
사용자 삽입 이미지


비가 오면 비오는것을 싫어하던 사람이 생각나고.


그런 비가 계속 계속 내리면 비를 좋아하던 사람이 생각 나기도 하고.

그러다가 하늘에 구멍 뚫린듯이 비가 오면 마치 내 심장에 구멍 뚫린것 같아.

마음이 허망해 집니다.

비오니까 그러니까 그래서 그랬어요.

비가 오니까요.감정이 복 받쳐서...잊혀지지도 지워지지도 않는 일들이 많네요.

오늘은 아무것도 하고 싶지 않네요.그냥 쉬고 싶을뿐.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센스
Creative Commons License
"단상" 카테고리의 다른 글

Trackback

Trackback Address :: http://frewave0.cafe24.com/tc/trackback/465

Comments

  1. 비밀방문자 2010/07/18 12:45

    관리자만 볼 수 있는 댓글입니다.

    perm. |  mod/del. |  reply.
    • 감동대장님 2010/07/18 16:00

      넌 머피의 법칙에 사로잡혀서..-.-

  2. 소금쟁이 2010/07/19 00:39

    역시 비가 오는 날에는 조금 센티멘탈해져요~
    명랑한 저도 말이죠 ^^

    perm. |  mod/del. |  reply.
    • 감동대장님 2010/07/19 01:27

      비가 오면 대부분이 그렇지~^^

  3. 비밀방문자 2010/07/19 15:53

    관리자만 볼 수 있는 댓글입니다.

    perm. |  mod/del. |  reply.
    • 감동대장님 2010/07/19 16:02

      그런 추억 하나쯤은 다 가지고 있는듯 해요~

      저도 그런 마음아픈 기억들이 있답니다~

  4. 덕후 'ㅁ' 2010/07/23 00:56

    비가 마음속의 근심을 씻어내렸으면 좋겠네요
    훌훌 털어버리고 늘 새롭게 ~

    비온뒤 햇빛처럼 행복한일만 가득하시길

    perm. |  mod/del. |  reply.
    • 감동대장님 2010/07/23 01:00

      네.그래야 할텐데.말이지요~

      흠.막간을 이용해서 퀴즈 하나 내볼까요?

      덕후님이 생각하시는 가장 이상적인 마스터는 누구에요?

      닉네임으로 대답해보세요~

    • 비밀방문자 2010/07/23 01:11

      관리자만 볼 수 있는 댓글입니다.

    • 감동대장님 2010/07/23 01:13

      센스 있으신 분이시군요! 정말 그렇게 생각하시는거겠지요?

    • 비밀방문자 2010/07/23 01:19

      관리자만 볼 수 있는 댓글입니다.

    • 감동대장님 2010/07/23 01:24

      그렇게 생각하신다니.정말 감사한걸요?^^

    • 비밀방문자 2010/07/23 01:33

      관리자만 볼 수 있는 댓글입니다.

    • 감동대장님 2010/07/23 01:35

      바다! 좋지요.바다를 가게 된다면 아마도..

      피서철이 끝나고 한가로운 바다를 가게 될것 같습니다~^^

      사람들 많은 복작복작한 바다는 싫어요~

    • 비밀방문자 2010/07/23 02:42

      관리자만 볼 수 있는 댓글입니다.

  5. 덕후 'ㅁ' 2010/07/23 01:41

    저도 중국스탈 바다는 질색이에요

    가끔 야간개장한 바다한번 가보고싶은데
    협제 해수욕장인가 사람이 정말 없데요

    정말 가서 2시간쯤 누워있다왔으면 좋겠어요
    거기서 하늘보면 정말 아무생각도 안들고 바다와 한몸이된듯한 ,

    perm. |  mod/del. |  reply.
    • 감동대장님 2010/07/23 01:50

      바닷 바람에 흠뻑 젖어서 올수 있을겁니다!

    • 비밀방문자 2010/07/23 02:00

      관리자만 볼 수 있는 댓글입니다.

    • 감동대장님 2010/07/23 02:04

      떠날수 없는 현실을 원망할수 밖에요~

      언젠가 마음먹은대로 막 떠날수 있는 날이 올겁니다~

    • 비밀방문자 2010/07/23 02:43

      관리자만 볼 수 있는 댓글입니다.

    • 감동대장님 2010/07/23 02:46

      네,.그러도록 하지요.

  6. 비밀방문자 2010/07/24 18:20

    관리자만 볼 수 있는 댓글입니다.

    perm. |  mod/del. |  reply.
    • 감동대장님 2010/07/24 20:04

      그러게요.그런데.장마가 끝나면 죽도록 더울거에요..ㅜ.ㅜ

  7. 비밀방문자 2010/07/30 23:10

    관리자만 볼 수 있는 댓글입니다.

    perm. |  mod/del. |  reply.
    • 감동대장님 2010/07/30 23:12

      네.그러게요.더운거 정말 싫어하는데 큰일 났어요;;

  8. 비밀방문자 2010/09/05 20:30

    관리자만 볼 수 있는 댓글입니다.

    perm. |  mod/del. |  reply.
    • 감동대장님 2010/09/05 21:25

      ㅋㅋ.그러셨군요!

  9. 비밀방문자 2010/09/08 21:12

    관리자만 볼 수 있는 댓글입니다.

    perm. |  mod/del. |  reply.
    • 감동대장님 2010/09/08 21:18

      응.그렇기는 하지~~

  10. 비밀방문자 2010/09/14 19:38

    관리자만 볼 수 있는 댓글입니다.

    perm. |  mod/del. |  reply.
    • 감동대장님 2010/09/15 10:47

      네.그렇겠지요~ 꼭 나타나길 기원해봅니다~

  11. JY 2010/10/06 19:10

    지금 이 곳도 비가 오고 있답니다
    여긴 비가 오면 본격적인 가을..
    그리고 휘리리릭~ 겨울로...(한국처럼 살을 애는 듯한 건 아니구요..)
    따뜻한 라떼와 잔잔한 음악이 생각나는...
    주인님과 도란도란 대화 할 수 있다면 더 없이 좋을 것 같은 밤...

    perm. |  mod/del. |  reply.
    • 감동대장님 2010/10/06 19:20

      캬아~ 그럼 정말 행복하겠는걸?

  12. 비밀방문자 2011/05/08 15:18

    관리자만 볼 수 있는 댓글입니다.

    perm. |  mod/del. |  reply.
  13. 비밀방문자 2013/11/12 13:46

    관리자만 볼 수 있는 댓글입니다.

    perm. |  mod/del. |  reply.
  14. 비밀방문자 2013/11/27 16:17

    관리자만 볼 수 있는 댓글입니다.

    perm. |  mod/del. |  reply.
  15. 비밀방문자 2014/07/07 20:01

    관리자만 볼 수 있는 댓글입니다.

    perm. |  mod/del. |  reply.
  16. 비밀방문자 2016/02/21 23:01

    관리자만 볼 수 있는 댓글입니다.

    perm. |  mod/del. |  reply.

What's on your mind?

댓글 입력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