넌 왜 여기에 와 있지?

2010/08/05 01:27
사용자 삽입 이미지


넌 왜 여기에 와 있지?

가끔 보면 그 사실조차 망각하고 있을때가 있어.

네가 무언가에 이끌리듯 이곳에 와 있을텐데.쓸데 없는 생각들에 갇혀서 애초의 동기부여가 되는

이유를 잊으려고 해.

왜 그렇게 되고 있는 건지 생각해봤어?

최초의 이끌림에서 고뇌하는 네가 되는 과정에 처한 너의 존재에 대해서 말이야.

답은 있어.

네가 원하는 그 무언가가 쉽지 않.다.는.것..

잊지마.네가 여기에 왜 왔는지를.

여섯번째 수업 끝


What has brought you here?

Sometimes I get the sense that you have lost sight of that reason.

Indeed , there must be something that lured you here. Yet you have imprisoned yourself with your puny thoughts that you are overlooking what has motivated you initially.

Why do you think ?

Ask yourself.

The reason you
 being tentative , despite the very first magnetism which seemingly has rendered your state.

You know, there is an answer.

All I can say is ,

the thing you want won't be easy to get.


Do not forget why you are here.

End of the 6th class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센스
Creative Commons License
"deepen study" 카테고리의 다른 글

Trackback

Trackback Address :: http://frewave0.cafe24.com/tc/trackback/476

Comments

  1. 덕덕ㅎ 2010/08/05 01:40

    맞아요.
    그 쓸데없는 생각때문에,
    더 골치아프고,
    더 짜증나고,
    제 자신에게 화가나요!

    온세상이 정전이됐을때,
    다른 생각을 할필요가없을때면 ,
    방해물없이 좀더 제 감정에 솔직해질수 있겠죠..

    perm. |  mod/del. |  reply.
    • 감동대장님 2010/08/05 01:42

      본능에 충실할것.쓸데없는 생각들은 장애물에 불과해.

      진정 네가 원하는것이 무언지 네 내면에게 물어봐.

  2. 비밀방문자 2010/08/05 09:29

    관리자만 볼 수 있는 댓글입니다.

    perm. |  mod/del. |  reply.
    • 감동대장님 2010/08/05 10:01

      ㅇㅇ.그렇지.중요한 포인트가 되는 말이야.그걸 사람들은 가끔 망각하더라구.

    • 가을♡ 2010/08/05 12:14

      가끔 무슨일에 너무 빠져들어 버리면. 그럴때가 있는것 같아요..

  3. 얀하 2010/08/05 16:49

    내가 와 있는 이유라..
    이끌림이 있지만 그것이 무엇인지는 잘 모르겠네요^^;;

    perm. |  mod/del. |  reply.
    • 감동대장님 2010/08/05 23:18

      네가 느끼는것이 분명히 있을거야.그게 없다면 여기 왜 와 있는지 묻고 싶구나.

  4. 비밀방문자 2010/08/05 20:46

    관리자만 볼 수 있는 댓글입니다.

    perm. |  mod/del. |  reply.
    • 감동대장님 2010/08/05 23:19

      네.빙고 입니다~! 정확히 짚어 내셨네요~^^

  5. 비밀방문자 2010/08/06 00:43

    관리자만 볼 수 있는 댓글입니다.

    perm. |  mod/del. |  reply.
    • 감동대장님 2010/08/06 00:50

      응.비와.

    • 비밀방문자 2010/08/06 11:59

      관리자만 볼 수 있는 댓글입니다.

  6. 하늘날개 2010/08/07 10:32

    본능에 충실하면 되는거죠. 본능에 충실하는 것이 가장 편한 거죠

    perm. |  mod/del. |  reply.
    • 감동대장님 2010/08/08 17:36

      본능에 충실하지 않는 사람이 많아서요~

  7. 옵져버 2010/08/15 12:33

    저도 왜 여기 왔을까요??

    본능에 이끌렸겠죠?

    perm. |  mod/del. |  reply.
    • 감동대장님 2010/08/15 12:35

      네.아무래도 그러셨을겁니다~

  8. 예린냥:) 2010/08/20 20:27

    언제나 생각하는거지만 대장님사진들은 다 죽여줘요~
    ㅎㅎ

    perm. |  mod/del. |  reply.
    • 감동대장님 2010/08/20 21:00

      응.나도 그렇게 생각해~

  9. 비밀방문자 2010/08/21 18:05

    관리자만 볼 수 있는 댓글입니다.

    perm. |  mod/del. |  reply.
    • 감동대장님 2010/08/21 18:15

      넌 일어를 열심히~

    • 가을♡ 2010/08/21 19:35

      네엣..일어공부를..ㅋㅋ

  10. 인썸니아 2010/08/29 02:26

    요건 좀 어렵네요.
    제가 고민중이라서 그런가 ㅎㅎㅎㅎ

    perm. |  mod/del. |  reply.
    • 감동대장님 2010/08/29 02:30

      아.하.그런가요?^^

  11. 비밀방문자 2010/08/31 22:35

    관리자만 볼 수 있는 댓글입니다.

    perm. |  mod/del. |  reply.
    • 감동대장님 2010/08/31 23:05

      죄송할건 없습니다.끌려서 온다는것 자체가 성향을 가지신분이라는 반증이지요~

  12. 비밀방문자 2010/09/01 21:45

    관리자만 볼 수 있는 댓글입니다.

    perm. |  mod/del. |  reply.
    • 감동대장님 2010/09/01 21:47

      그 초심을 잃지 않는 사람이 되어야하지.

  13. 비밀방문자 2010/09/15 17:12

    관리자만 볼 수 있는 댓글입니다.

    perm. |  mod/del. |  reply.
    • 감동대장님 2010/09/15 20:44

      네.물론이지요.쉽지 않은 일이니까요.

  14. 비밀방문자 2010/09/21 21:18

    관리자만 볼 수 있는 댓글입니다.

    perm. |  mod/del. |  reply.
    • 감동대장님 2010/09/21 21:31

      네.생각은 주인님을 만나기전까지만 그 다음부턴 이끄시는대로~

  15. 비밀방문자 2010/09/22 21:02

    관리자만 볼 수 있는 댓글입니다.

    perm. |  mod/del. |  reply.
    • 감동대장님 2010/09/22 21:33

      네.성향을 가진 사람이라면 억지로 그 성향을 몰아내진 못합니다.

      그래서 항상 주위를 배회할수 밖에 없는거지요.

      자연스럽게 받아들이세요~

      그게 가장 무난한 방법입니다~

  16. 비밀방문자 2010/10/07 23:24

    관리자만 볼 수 있는 댓글입니다.

    perm. |  mod/del. |  reply.
    • 감동대장님 2010/10/07 23:51

      그 누구도 아닌 너에겐 쉽지 않겠지만.꼭 해내야할 문제이기도 하지.

  17. 케인 2010/10/15 16:44

    제가 여기 왜 와있는걸까요???
    정말 어렵습니다,,,^^

    perm. |  mod/del. |  reply.
    • 감동대장님 2010/10/15 16:49

      이제부터 하나씩 그 과제를 풀어보도록 하세요.

  18. 비밀방문자 2010/10/16 14:59

    관리자만 볼 수 있는 댓글입니다.

    perm. |  mod/del. |  reply.
    • 감동대장님 2010/10/16 14:49

      성향을 가진 사람이 굳이 그 성향을 왜 억누르고 살아야 하는지 이해할수가 없네요.

      이게 나쁜짓입니까? 아니잖아요.

      억지로라는 의미는 뭔가 부정적인 의미입니다.일부러 부정적으로 삶을 역행할 필요가 있을까 생각이 듭니다.

  19. 파란장미 2010/10/27 21:34

    제가 여기 있는 이유는..딱 한가지네요....
    항상 갈망하고 있는 그것...
    잊지 않을게요~

    perm. |  mod/del. |  reply.
  20. 비밀방문자 2010/11/14 19:28

    관리자만 볼 수 있는 댓글입니다.

    perm. |  mod/del. |  reply.
  21. 한얼 2010/11/30 00:34

    어제처음왔지만 여긴 볼것도 배울것도 많은거같아요 !

    perm. |  mod/del. |  reply.
  22. 수행중 2011/01/19 15:26

    등업위한 글을 적고있는것같은
    저에게도 해당되는듯한...
    정신차리게해주시네요

    perm. |  mod/del. |  reply.
    • 감동대장님 2011/01/20 19:48

      생각을 하게 해주는 글이지요.~

  23. 비밀방문자 2011/01/24 22:44

    관리자만 볼 수 있는 댓글입니다.

    perm. |  mod/del. |  reply.
    • 감동대장님 2011/01/24 23:27

      Re;보라

      결론은 그거에요.본인의 행복을 위해서 한다는것!

  24. 비밀방문자 2011/02/16 17:03

    관리자만 볼 수 있는 댓글입니다.

    perm. |  mod/del. |  reply.
    • 감동대장님 2011/02/16 22:31

      열심히 하도록 해.네가 원하는 상태가 될때까지.

  25. 한별 2011/03/18 19:04

    글들을 보면서 잊지 않고 있습니다! 왜 여기 와 있는지....

    perm. |  mod/del. |  reply.
    • 감동대장님 2011/03/18 21:05

      점점.더 빠져들게 되실겁니다~

  26. 비밀방문자 2011/04/26 05:45

    관리자만 볼 수 있는 댓글입니다.

    perm. |  mod/del. |  reply.
  27. 비밀방문자 2011/04/27 21:40

    관리자만 볼 수 있는 댓글입니다.

    perm. |  mod/del. |  reply.
  28. 비밀방문자 2011/05/11 00:12

    관리자만 볼 수 있는 댓글입니다.

    perm. |  mod/del. |  reply.
  29. 이제시작 2011/06/22 15:02

    하하-
    왜, 인지는 모르겠지만
    어떻게, 인지는 알고 있죠..

    perm. |  mod/del. |  reply.
  30. 비밀방문자 2011/08/21 22:01

    관리자만 볼 수 있는 댓글입니다.

    perm. |  mod/del. |  reply.
    • 감동대장님 2011/08/21 22:09

      암.그런것들에 의해서지.

  31. 차차 2011/10/25 17:24

    오늘 블로그 접속해서 본 글 중에 제일
    마음에 와 닿는 글 인것 같아요.

    요새 가장 고민하고 있는 부분이라 그런가봐요.

    perm. |  mod/del. |  reply.
    • 감동대장님 2011/10/25 17:34

      아무래도 지금 시기는 처음 입문하시는 단계라 그럴겁니다.고민 가득! 한 시기이지요~

  32. 비밀방문자 2012/03/09 15:09

    관리자만 볼 수 있는 댓글입니다.

    perm. |  mod/del. |  reply.
  33. 비밀방문자 2012/03/13 23:11

    관리자만 볼 수 있는 댓글입니다.

    perm. |  mod/del. |  reply.
    • 비밀방문자 2012/03/13 23:56

      관리자만 볼 수 있는 댓글입니다.

    • 감동대장님 2012/03/14 00:16

      흠.주인님께서 몰라주시는 속상한 무언가가 있으신가보군요!

    • 감동대장님 2012/03/14 00:24

      에이~ 희망을 버리시지 마세요.내길인것 같다싶으면 끝까지 열정적으로.!

    • 비밀방문자 2012/03/14 00:41

      관리자만 볼 수 있는 댓글입니다.

    • 감동대장님 2012/03/14 00:49

      아주 매우 시끄럽게 놀다가 가신다고 그러셨는데.아직 요란하지 않습니다.더 즐겁게 편하게 놀다 가세요!

  34. 비밀방문자 2012/08/20 16:38

    관리자만 볼 수 있는 댓글입니다.

    perm. |  mod/del. |  reply.
  35. 리히선 2012/09/13 03:43

    섭을 본능에 충실하게 만들어 주는 것도 중요한 역할인 것 같습니다.

    perm. |  mod/del. |  reply.
  36. 구타 2012/10/03 13:33

    대장님 부럽습니다.

    perm. |  mod/del. |  reply.
  37. 비밀방문자 2012/10/04 00:41

    관리자만 볼 수 있는 댓글입니다.

    perm. |  mod/del. |  reply.
  38. 비밀방문자 2012/10/15 13:01

    관리자만 볼 수 있는 댓글입니다.

    perm. |  mod/del. |  reply.
  39. 가슴털애호가 2012/12/08 12:42

    저에게 묻는 듯한 글.. 잘 읽었습니다.

    perm. |  mod/del. |  reply.
  40. 비밀방문자 2013/06/24 21:47

    관리자만 볼 수 있는 댓글입니다.

    perm. |  mod/del. |  reply.
  41. 휘리릭 2013/06/27 15:31

    네. 이곳에 왜 있는지 잊지 않겠습니다.

    perm. |  mod/del. |  reply.
    • 감동대장님 2013/06/27 22:34

      네.초심을 잊지 않으시면 됩니다.

  42. 배래에서 2013/07/08 11:33

    왜 와 있는지 알고 있습니다.
    잘 알고 있습니다.
    단지 이율배반적인 행동을 할 뿐이지요.
    자신도 어쩌지 못하는 모순된 말과 행동이 씁쓸하지요.

    perm. |  mod/del. |  reply.
    • 감동대장님 2013/07/09 09:27

      그러고 계시는가보군요.

  43. 비밀방문자 2013/08/31 16:45

    관리자만 볼 수 있는 댓글입니다.

    perm. |  mod/del. |  reply.
  44. 비밀방문자 2014/07/08 02:02

    관리자만 볼 수 있는 댓글입니다.

    perm. |  mod/del. |  reply.
  45. 비밀방문자 2015/05/17 22:46

    관리자만 볼 수 있는 댓글입니다.

    perm. |  mod/del. |  reply.
    • 감동대장님 2015/05/17 23:10

      마음을 다 잡아보는 계기가 되시길.

  46. 비밀방문자 2016/07/27 14:05

    관리자만 볼 수 있는 댓글입니다.

    perm. |  mod/del. |  reply.
  47. ponyo 2016/08/13 20:42

    사진과 글이 같이있으니 상상되서 흥분되네요..

    perm. |  mod/del. |  reply.
  48. 비밀방문자 2017/05/11 01:41

    관리자만 볼 수 있는 댓글입니다.

    perm. |  mod/del. |  reply.
  49. 비밀방문자 2017/05/22 12:15

    관리자만 볼 수 있는 댓글입니다.

    perm. |  mod/del. |  reply.
  50. 비밀방문자 2018/02/16 23:40

    관리자만 볼 수 있는 댓글입니다.

    perm. |  mod/del. |  reply.
  51. 비밀방문자 2018/08/03 20:53

    관리자만 볼 수 있는 댓글입니다.

    perm. |  mod/del. |  reply.
    • 감동대장님 2018/08/04 04:29

      처음엔 다 그렇게 시작하는겁니다.그러다가 이런 나라도 '혹시?'라는 약간의 갈증이 생기면서 조금씩 용기가 발생하는것이지요.

  52. sane fe 2020/09/29 21:42

    유부녀는 또한번 웁니다......
    쓸때없는 걱정들이라기엔 정말 중요한 일부분일수 있는문제라 온전히 나에게 집중하기가 참 힘들어요.. 아직 제대로 시작도 못해봤는데 멈추야되는걸까요?? 멈춰는질까요..ㅎ

    perm. |  mod/del. |  reply.
    • 감동대장님 2020/09/29 21:47

      성향이 깊지 않으면 멈추어지는거고.깊고 짙은 성향은 멈추기 무지 힘듭니다.

What's on your mind?

댓글 입력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