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0%

2014/02/02 15:15
너는 스스로 생각할수 없다.그러므로 물론 판단도 하지 말아야겠지.

보고하는것만 가능할뿐.

사용자 삽입 이미지


너의 고통은 영원하게...하지만.어둡기만 할까?

구속과 통제안에서 밝은 무엇을 느끼고 있을것이다.

그것을 바래마지 않았을테니까.

나는 그 모든것에 만족하고 즐기는 너의 주인님.

내가 있기에 네가 존재하는것.

고통스럽고 두려워도 더 나은 네가 만들어지는 과정일뿐.

말끔히 잊고 자연스럽게 묻혀지는 그때가 오게 될것이다.

지금 네가 단지 30% 정도에 불과할지라도 그때가 되면 100%가 될것임을 나는 믿고있다

부끄러운것이 있는가? 그것도 언젠가 그때에는 뜨거운 환상이 되어 있을것.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센스
Creative Commons License
"단상" 카테고리의 다른 글

Trackback

Trackback Address :: http://frewave0.cafe24.com/tc/trackback/718

Comments

  1. 비밀방문자 2014/02/02 18:58

    관리자만 볼 수 있는 댓글입니다.

    perm. |  mod/del. |  reply.
  2. 제발 2014/02/11 00:21

    구속과 통제 안에서 밝은 무엇을...

    구속과 통제가 단순한 구속과 통제가 아닌 것으로 만들 수 있고,
    구속과 통제에서 희열을 느끼는 그 둘의 만남이
    주인님과 슬레이브의 만남이겠지요.

    그들은 참 짜릿한 즐거움을 가질 수 있을 듯합니다.
    부러운 주인님과 슬레이브입니다.

    perm. |  mod/del. |  reply.
    • 감동대장님 2014/03/05 13:22

      이런 관계는 부러운게 맞지.암..

  3. strider 2014/03/04 17:22

    구구절절 좋은 글들이 가득하네요~
    오랜만에 와서 구경중이에요~~~~

    perm. |  mod/del. |  reply.
    • 감동대장님 2014/03/05 13:22

      응.구구절절이~~ ㅋㅋ 그러하냐..

  4. 카페모카 2014/03/30 23:31

    그 고통조차도 좋고.믿고 따라가는 것이 좋기때문에.
    싫고 고통스러운 것보다 좋고 쾌락적인것이 많기 때문에.
    하는 것이겠지요.

    perm. |  mod/del. |  reply.
  5. 비밀방문자 2014/07/05 19:01

    관리자만 볼 수 있는 댓글입니다.

    perm. |  mod/del. |  reply.
  6. 비밀방문자 2016/01/15 06:04

    관리자만 볼 수 있는 댓글입니다.

    perm. |  mod/del. |  reply.
  7. 비밀방문자 2016/01/28 16:49

    관리자만 볼 수 있는 댓글입니다.

    perm. |  mod/del. |  reply.
  8. 비밀방문자 2016/02/16 10:32

    관리자만 볼 수 있는 댓글입니다.

    perm. |  mod/del. |  reply.
  9. 비밀방문자 2016/03/13 23:06

    관리자만 볼 수 있는 댓글입니다.

    perm. |  mod/del. |  reply.
  10. 비밀방문자 2016/09/17 03:26

    관리자만 볼 수 있는 댓글입니다.

    perm. |  mod/del. |  reply.
  11. 비밀방문자 2016/11/03 21:12

    관리자만 볼 수 있는 댓글입니다.

    perm. |  mod/del. |  reply.

What's on your mind?

댓글 입력 폼